IR뉴스
HOME > IR뉴스
인쇄하기
KB금융, '압구정 플래그십 PB센터' 개설…자산관리 제공
[뉴스토마토 신병남 기자] KB금융그룹은 내년 7월 '압구정 플래그십 PB센터'를 개설하고 국내 자산관리 시장의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할 예정이라고 8일 밝혔다.
 
먼저 압구정 플래그십 PB센터는 국내 PB센터 전용 건물 중 최대 규모로 건축된다. 지하 1층은 KB 갤러리와 아트홀을 만들어 문화·예술 공간으로, 지상 2층은 고객들이 휴식을 취하는 카페 형태의 라운지로 꾸며진다. 3층에서 7층까지는 아트, 북, 문화 등 스토리를 담은 상담 공간으로 구성된다.
 
압구정 플래그십 PB센터는 자산가들을 위한 팀 단위의 고객관리, KB형 패밀리오피스 모델 등 차별화된 운영 방식을 도입해 고객들에게 혁신적이고 전문화된 자산관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KB금융은 팀 단위의 PB고객 관리 모델을 처음 도입한다. 스타급 PB와 센터에 상주하는 세무·부동산·법률·신탁·투자 전문가들이 협업해 고객의 자산을 관리한다. 투자은행(IB)과 연계한 구조화 상품, Wrap상품 등 차별화된 상품을 제공하기 위해 증권사의 투자 전문가도 배치한다.
 
KB형 패밀리 오피스 모델도 선보인다. 각 분야 전문가들이 상속, 증여 및 가업승계 등 자녀 세대로의 부의 이전까지 고려한 신탁 기반 초개인화 자산관리 솔루션을 제공한다.
 
KB금융 관계자는 <뉴스토마토>와 통화에서 "압구정 플래그십 PB센터 구축을 통해 특화된 서비스로 자산관리의 새로운 지평을 열어나가며, 평생 금융파트너로서 고객에게 가장 신뢰받는 국내 최고 수준의 자산관리 금융그룹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했다.
 
KB금융 압구정 플래그십 PB센터 조감도. 사진/KB금융
 
신병남 기자 fellsick@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