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뉴스
HOME > IR뉴스
인쇄하기
오스템임플란트, 2분기 영업익 562억…전년비 64%↑
오스템임플란트 마곡 중앙연구소와 사옥. (사진=오스템임플란트)
[뉴스토마토 동지훈 기자] 오스템임플란트(048260) (122,100원 ▲6,100원 +5.00%)는 올해 2분기 매출액 2654억원, 영업이익 562억원으로 집계됐다고 25일 잠정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1.7%, 64.2% 증가한 수치이자 분기 사상 최대 규모다.
 
회사 측은 주력인 임플란트가 지속적으로 판매 호조에 있고 디지털 덴티스트리 제품군이 성장하면서 국내 매출이 안정적인 흐름을 보였다고 설명했다. 특히 해외 매출이 큰 폭으로 상승하면서 사상 최대 분기 실적을 이끌었다고 부연했다.
 
실제로 오스템임플란트 2분기 해외 매출액은 1924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42.3% 증가했다.
 
해외 매출 성장에 힘입어 오스템임플란트는 상반기 기준 4995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전년 같은 기간과 비교하면 33.9% 증가한 수치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79.7% 늘어 1000억원을 돌파했다.
 
엄태관 오스템임플란트 대표는 "이번 호실적은 국내는 물론 해외 시장에서 당사와 제품에 대한 신뢰가 굳건 하다는 것을 증명한 셈"이라며 "앞으로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품질 혁신은 물론 제품 라인업을 강화하고 특히 해외 시장 공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동지훈 기자 jeehoon@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