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R뉴스
HOME > IR뉴스
인쇄하기
키움증권, '2018 키움영웅전 실전투자대회' 시상식 개최
[뉴스토마토 이보라 기자] 키움증권(039490) (67,400원 ▲100원 +0.15%)은 지난 22일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2018 키움영웅전 실전투자대회'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시상식에는 이현 키움증권 대표와 주식리그 1억클럽에서 1위를 차지한 필명 '아우토반'(수익률 138%)을 비롯한 총 14명의 수상자가 참석했다. 이번 대회는 총 상금 약 1억 6735만원 규모로 총 1만5234명의 투자자가 참가했다. 총 5개 리그에서 2018년 9월 27일부터 11월 9일까지 총 6주간 진행됐다.
 
대회 결과, 주식 리그 1억클럽 필명 ‘아우토반’(138%), 2위 ‘슈퍼스타’(112%), 주식리그 3천클럽 1위 ‘기파랑’(103%)은 각각, 상금 5000만원과 1500만원, 2000만원을 차지했다. 주식리그 5백클럽 1위 ‘브랫핏’(214%)과 1백클럽 1위 ‘죠스가 나타났다’(831%)는 각각 500만원, 100만원 상금을 차지했다. 또한 선물옵션리그 1위 ‘마아아지’(485%)는 300만원의 상금을 차지했다.
 
이외에도 주식 수익금 부문에서 ‘제이제이피’와 ’재땁’이 각각 1500만원과 500만원의 상금을 수상했다.선물옵션 수익금부문에서는 ‘싸나이’가 100만원의 상금을 수상했다.
 
염명훈 키움증권 리테일전략팀장은 "2005년부터 지금까지 14년 연속 주식시장 점유율 1위를 할 수 있는 원동력은 고객의 격려와 기대가 만든 것으로, 최적의 매매환경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키움증권은 지난 22일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2018 키움영웅전 실전투자대회' 시상식을 진행했다. 사진/키움증권
 
이보라 기자 bora11@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