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바로가기
IR뉴스
HOME > IR뉴스
인쇄하기
코스피, 0.5% 상승 마감…2400선 회복
[뉴스토마토 우연수 기자] 코스피가 외국인과 기관의 매수에 0.5% 상승 마감했다. 코스닥 지수는 개인 '사자'에 0.2% 올랐다.
 
12일 코스피는 전 거래일 대비 11.77포인트(0.49%) 오른 2403.73에 거래를 마쳤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연휴 기간 강세를 보인 미 증시의 영향으로 국내 증시가 상승 출발"했다며 "특히 중국의 항공기 이용객수 및 관광객 수가 크게 늘었다는 소식이 전해진 점도 긍정적 요인"이라고 분석했다.
 
코스피 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1385억원, 839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개인은 2342억원을 팔며 7거래일 연속 '팔자'를 이어갔다.
 
업종별로는 유통업(2.22%), 운수창고(1.46%), 종이·목재(1.39%), 증권(1.23%), 전기·전자(1.14%) 등이 상승 마감했다. 반면 서비스업(-0.81%), 철강·금속(-0.70%), 운송장비(-0.65%) 등은 내렸다.
 
 
이날 코스닥 지수는 전장 대비 1.88포인트(0.22%) 상승한 873.50에 장을 마감했다.
 
코스닥 시장에서 외국인과 기관은 각각 258억원, 1538억원을 팔고 나갔다. 개인은 2021억원을 순매수하며 지수를 받쳤다.
 
 
한편 이날 오후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 거래일보다 6.50원(-0.56%) 내린 1146.80원에 장을 마쳤다.
 
사진/뉴스토마토DB

 
우연수 기자 coincidence@etomato.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