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트 바로가기
IR뉴스
HOME > IR뉴스
인쇄하기
SK하이닉스, IDC DX 어워드에서 '디지털 트랜스포머' 수상
[뉴스토마토 권안나 기자] SK하이닉스(000660) (109,000원 ▲8,500원 +7.80%)가 ‘IDC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X) 어워드 2020’에서 총 10개 부문 중 3개 부문의 한국 수상사로 선정됐다. IDC DX 어워드는 IT 시장분석 및 컨설팅 기관인 IDC가 주관하는 행사로, 올해는 코로나19 팬데믹이라는 위기 상황 속 디지털 혁신을 주도해 비즈니스 연속성을 확보하고 뉴노멀 시대를 준비한 기업들이 수상사로 선정됐다. 
 
IDC DX 어워드 수상 기업들. 사진/IDC
 
SK하이닉스는 IDC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어워드에서 대상격인 ‘디지털 트랜스포머’ 부문을 반도체 업계 최초로 수상했다고 13일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이 밖에도 ‘운영모델 마스터’, ‘인재운용’ 부문 등 총 10개 중 3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먼저 SK하이닉스가 디지털 트랜스포머 부문에서 수상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프로젝트'는 '구성원의 행복을 향한 DT'을 비전을 말한다. SK하이닉스는 반도체 제조업에 맞는 DT플랫폼을 확보해 업무 생산성을 파괴적으로 혁신하는 전략을 추진 중이다. 또 빅데이터 분석 기술과 AI 기술을 활용해 제조 장비의 막대한 정보를 활용하는 의사 결정 모델을 구축하고 있다.
 
인재 운용 부문에서 수상한 실시간 대화형 협업 플랫폼 '큐브'는 협업 체계의 혁신을 구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큐브는 PC, 모바일 및 다양한 디바이스를 연결하여 언제 어디서나 소통과 협업이 가능하며, 개방형 API로 연결된 생태계를 확보하여 정보 유통의 효율을 극대화한 플랫폼이다. 큐브는 다양한 오픈소스 및 컨테이너 기술을 적용하고 자연어 처리, 챗봇, 빅데이터, 전자문서 관리시스템, 검색 엔진 등 최신 IT 기술을 적극 도입했으며,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MSA) 및 클라우드 기술을 적용한 서비스로 IT 기술 측면에서도 성공적인 선도 사례다.
 
운영 모델 마스터 부문에서 수상한 제조향 클라우드 구축 프로젝트는 반도체 공정 현황에 대한 모니터링과 생산 자동화에 대한 업무 처리를 즉각적으로 할 수 있는 환경이 요구되고 있다는 점을 감안해 시작됐다. SK하이닉스는 이에 반도체 FAB 공장에 필요한 첨단 기술과 유연한 인프라 환경의 구현을 위한 제조향 클라우드를 구축하고 있다.
 
한편 IDC는 오는 20일 IDC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서밋을 버츄얼로 개최하고 2020년 IDC 어워드 국내 시상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권안나 기자 kany872@etomato.com